학교에서 망치 들고 난동 부린 중학생 … 경찰관 2명 경상

학교에서 망치 들고 난동 부린 중학생 … 경찰관 2명 경상


학교 화장실에서 흉기를 들고 난동을 부린 중학생이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경기 수원중부경찰서는 특수재물손괴와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오늘(12일) 14살 A군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A군은 오늘 오후 1시 반쯤 경기도 수원시의 한 중학교 4층 화장실에서 미리 준비한 망치로 세면대를 부수는 등 난동을 부린 혐의 등을 받고 있습니다.

A군을 체포하는 과정에서 경찰관 2명이 A군이 던진 막대기에 다치는 등 경상을 입었습니다.

아울러 학생 120여 명이 한때 대피했지만 다친 학생은 없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A군이 현재 건강 문제로 입원했으며, A군이 퇴원하면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