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1 오후 02:08: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행정/지자체

경주시, 문명과 역사의 요람 이집트 룩소르시 방문

신라천년 고도 경주, 고대 이집트 유적의 보고 룩소르와 손을 맞잡다!
김동현 기자 / lnews@lnews.tv입력 : 2019년 03월 11일
ⓒ 엘뉴스
주낙영 경주시장과 윤병길 시의장은 고대 이집트 유적의 보고이며 이집트 신왕국(기원전 1,550년경-기원전 1,069년경)의 수도였던 룩소르시와 우호도시협정 체결 및 ‘제8회 룩소르 아프리카 영화제’ 개막식 참석을 위해 11일부터 17일까지 4박 7일의 일정으로 이집트를 방문한다.

경주시와 룩소르시의 우호도시협정 체결은 2012년에 국회 재외공관 국정감사단 아중동반(단장 이병석 부의장)이 룩소르를 방문해 신라천년의 고도이며 한국의 대표적인 역사문화관광도시인 경주시와 자매결연을 제안하면서 룩소르 지역 한인사회에서도 회자 되었다고 한다.

이후 2017년에 룩소르시에서 개최된 Korea Caravan 행사(한국문화소개 프로그램)시 주이집트 대사관 김병원 대사대리가 양시간 자매결연을 제안했으며, 2018년에 룩소르 주지사가 윤여철 주이집트대사와의 면담자리에서 경주와의 자매결연을 정식 요청해 왔다.

룩소르시는 1922년에 ‘왕가(王家)의 계곡’에서 세계 고고학적 발굴 중에 위대한 발견의 하나로 알려지게 된 투탕카멘(Tutankhamun)의 무덤이 발굴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유명해졌으며, 지금도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발굴 당시 투탕카멘의 무덤에선 110㎏짜리 황금 관(棺)과 황금마스크(11kg), 호화찬란한 금은보화와 합금되지 않은 철, 그리고 3천여 년 동안 마르지 않은 향료 등 2천여 점의 귀중한 유물이 나왔다고 한다.

경주시 대표단은 12일 이집트 수도인 카이로에 도착해 윤여철 이집트대사와 면담을 갖고, 13일 룩소르로 이동하게 된다. 룩소르에서 룩소르 주지사 면담, 경주-룩소르 우호도시협정체결, 아프리카영화제 참석 등 공식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방문에서는 오는 10월 경주세계문화엑스포에 이집트문화예술단을 공식 초청하는 초청장을 전달할 예정이다.

경주시 관계자는 한국의 대표적인 고도이자 역사 도시인 경주시와 이집트의 상징적인 도시인 룩소르간의 우호결연에 대해 이집트 외교부도 큰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양 도시의 우호결연은 양국 간 기존 정치, 경제, 문화 및 예술 분야까지 상호 관계를 촉진하는 중요한 모멘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명하였다.

현재 경주시는 전 세계 10개국 17개 도시와 자매우호도시 결연을 맺고 다방면에 걸친 활발한 교류를 통하여 경주를 세계에 알리는 데 주력하고 있다.
김동현 기자 / lnews@lnews.tv입력 : 2019년 03월 11일
- Copyrights ⓒ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경주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지난 27일, 경주시 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박춘발) N.GO복지단의 ..
경주시 ‘황오동 동민화합 한마당 및 경로잔치’가 28일 한국농어촌공사 경..
경주시는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개최한 ‘2019 ..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26일 서울 그랜드 인터콘티넨..
현곡면 새마을협의회(회장 장승만, 성명덕), 자연보호협의회(회장 최만도) ..
경주경찰서(서장 이근우)는 지난18일 외동 5일장에 장날파출소를 운영, 교..
경주시는 중국 관광객 유치를 위해 지난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중국 상..
제호: 엘뉴스 / 주소: 우)38066, 경상북도 경주시 동대로 123 (석장동, 동국대학교경주캠퍼스) 산학협력관 401호 / 발행인 장철 / 편집인 장철
mail: lnews@lnews.tv / Tel: 054-620-2580 / Fax : 054-603-011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364 / 등록일 : 2015.05.27
Copyright ⓒ 엘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