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1-15 오후 05:46: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일반

스링랑카 캔디市 사사나 스님, 경주와 자매결연 친서 전달

스리랑카 스님모임 회장으로 캔디시장 자매도시 결연 친서 전해
엘뉴스 기자 / lnews@lnews.tv입력 : 2018년 10월 30일
ⓒ 엘뉴스

불교와 호수의 나라, 스리랑카의 고도 캔디시에서 천년고도 경주와의 자매결연 및 교류협력을 위한 친서가 전달됐다.

경주시는 29일 스리랑카 스님모임 회장으로 한국과 스리랑카의 불교복지 분야에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사사나 스님이 주낙영 경주시장을 직접 만나 캔디시장의 친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사사나 스님은 젊은 시절 한국불교를 공부하러 왔다가 외국인 노동자의 인권문제에 관심을 갖고 외국인 노동자의 집을 운영하기도 했으며, 이후 경주지역의 여러 사회단체와 스리랑카 캔디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후원 연계하며 경주와 두터운 인연을 쌓아오고 있다.

이날 사사나 스님은 정헌대 한‧스리랑카 불교복지협회장과 함께 경주를 찾아 스리랑카 왕조의 최후의 수도였던 캔디시와 신라의 천년의 고도 경주와의 자매도시 의향을 담은 캔디시장의 친서를 전달했다.

캔디시는 4세기 인도에서 전해진 석가모니의 진신 치아를 모신 불치사로 널리 알려진 불교의 성지이며, 1988년 캔디 신성도시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스리랑카를 대표하는 역사문화도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중국 쑤저우에서 열리는 제3차 세계유산도시기구 아태지역 총회에 캔디시장님도 참석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멀리 캔디시에서 우리시와 우호 교류에 관심을 표명해 주신데 깊이 감사드리며, 많은 불교유적을 보유한 두 도시가 서로 협력을 강화하고 교류를 확대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엘뉴스 기자 / lnews@lnews.tv입력 : 2018년 10월 30일
- Copyrights ⓒ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경주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경주경찰서(서장 배기환)는 15일 2019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맞아 시험장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경영대학원 AMP과정(최고경영자과정)은 지난 14일 ..
천년고도 경주의 공예 문화를 선도해 온 신라공예협회 회원전이 오는 18일..
천년고도 경주의 명품 새송이 버섯이 지난 14일 해외 수출 이래 최대 물량..
동국대 경주캠퍼스 중어중문학과는 이정연구센터와 공동으로 지난 13일 오..
동국대 경주캠퍼스 도서관이 학생들의 종합적인 독서능력 향상과 도서관 이..
경주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정강수)은 10월 20일 27일과 11월 10일 3차례에..
경주 방형대좌 석조여래좌상(보물 제1977호, 일명 청와대 석불좌상)의 조속..
경주시(시장 주낙영)에서는 11일 흥무초등학교 강당에서 ‘제2회 경주시 외..
제호: 엘뉴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동대로 123 동국대학교경주캠퍼스(산학협력관 5층 3호) / 발행인 장철 / 편집인 김동현
mail: lnews@lnews.tv / Tel: 054-620-2580 / Fax : 054-603-011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364 / 등록일 : 2015.05.27
Copyright ⓒ 엘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철